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TOP

화순군농업기술센터

모바일 메뉴 닫기

농업정보실

돈버는 농업, 잘사는 농촌!
화순군 농업기술센터가 함께합니다.

생활원예

난류재배기술

난류는 단자엽식물 중의 난과에 속하는 다년생 초본식물을 총칭하며 전세계에 분포하는 자생 종의 수는 500 ~ 800속에 24,000여종을 헤아리고 그 85%가 열대 및 아열대에 자생한다.
난은 생육습성에 따라 지생란, 착생란, 부생란의 세 가지로 구분한다.

난(蘭)은?

난

난류는 단자엽식물 중의 나놔에 속하는 다년생 초본색물을 총칭하며 전세계에 분포하는 자생조의 수는 500~600속에 24,000여종을 헤아리고 그 85%가 열대 및 아열대에 자생한다.

난과 식물중에서 동양란은 서양란에 대하여 불리워지는 것으로 동양란의 속은 대부분 심비디움이고 동양란 중에서 한국과 일본의 춘란은 일경일화성이 주를 이루는 반면 중국 춘란은 일경다화성인 것이 많다.

난

동양란의 대표적인 품종은 춘란, 금릉변, 건란, 소시만, 보세란, 대명란, 댜만란 등이 대표적이고 이중 보세란 계통에서 엽에 무늬가 들어가는 것을 혜란이라 한다.

서양란은 캐틀레야, 덴드로비움, 심비디움, 파피오페달리움, 반다, 팔레높시스, 밀토니아, 온시디옴, 셀로지네, 오돈토그라섬, 에피덴드럼, 스탄호페아, 에리데스, 안그레컴 등이 있다. 난은 생육습성에 따라 지생란, 착생란, 부생란의 세가지로 구분한다.

용토의 준비

  • 용토는 한번 다른 것을 심었던 묵은 흙은 비료분이 섞여 있거나 잡균이 침입되어 있는 경우가 많아 뿌리 썩음이나 병해의 근원이 되므로 피하도록 한다.
  • 새로운 흙을 쓸 경우에도 한번 철저하게 물에 씻어서 먼지나 흙을 깨끗이 제거하도록 한다.
  • 흙의 입자를 콩알 크기, 녹두알 크기, 쌀알 크기의 4단계로 나누어 체로 쳐서 분류함과 동시에 각종의 용토를 적당히 혼합해 두고 또 뽕나무 숯이나 목탄이 있으면 준비해서 같이 혼합하여 이용한다.

수태(水苔)는 연한 녹색을 띤 아름다운 것

  • 가급적 줄기가 길게 이어지고 가볍고 폭신폭신하여 탄력성이 있는 것이 바람직하다.
  • 줄기가 짧고 다갈색으로 변색한 것이거나,물에 담그면 흩어져 버리는 것은 질이 나빠서 부적당하다.
  • 수태도 미리 물에 잘 씻어서 먼지 등을 제거한다.

심는 법

  • 심비디움계의 춘란, 한란, 혜란, 금릉변란 등은 난석을 주체로 해서 쓰고, 착생종인 장생란, 부귀란 등은 수태를 주체로 해서 쓴다.
  • 동양란은 1년 내지 2~3년에 한번씩은 옮겨심기가 필요하다. 특히 수태심기의 난은 수태는 1년쯤 지나면 변질하므로 가능하면 매년 한번씩 옮겨 심도록 한다.
  • 이때 포기나누기를 하면 좋다. 옮겨심는 적기는 겨울과 한여름의 고온기를 제외한 봄과 가을인데 특히 춘분ㆍ추분 전후가 가장 좋다.

5월부터 10월까지 관리

  • 동양란은 4월초부터 생육기에 접어들어 새잎이 움터 나오게 된다.
  • 4월의 마지막 무렵에는 춘분 전후에 옮겨심기나 포기 나눔을 한 것도 충분히 활착하게 된다.
  • 5월에 접어들면 동양란은 옥외에 내놓고 배양하도록 한다.

11월부터 4월까지 관리

  • 11월쯤 되면 서리가 내리기 시작하므로 이 무렵부터 동양란은 추위를 피해서 따뜻한 옥내에 들여놓도록 한다.
  • 서서히 저온 상태에 놓으면 0℃ 이하라도 괜찮지만 가급적 따뜻한 곳에서 더 잘 자란다.

동양란의 시기별 분갈이 요령

테이블을 양옆으로 스크롤해주세요

동양란 물주는요령
시기 물주는 요령
동면에서 활동이 시작되는 시기이므로 채광량에 따라 적절한 수분이 요구된다. 새싹의 잎 사이에 물이 고이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여름 물을 가장 많이 요구하는 계절이지만 장마시기나 구름이 많이 낀 날에는 관수를 억제 기온이 높은 한낮에는 피하는 것이 좋으며, 오후 3~4시에 관수하는 것이 가장 좋다. 또한 잎에 다 자주 스프레이하는 것도 생육에 좋다.
가을 여름철에 비해 횟수나 관수량이 줄어들어야 하지만 그 동안에 자란난 새 잎이 어느 정도 성숙하였으며, 또 대기중의 공중습도도 점차 줄어드는 시기임을 주의해야 한다.(즉 스프레이를 자주 해 준다)
겨울 해가 진 후에도 잎이나 화분에 물방울이 남아 있지 않도록 관수할 때 주의를 해야 하며, 장소에 따라서 과습하지 않도록 자주 관찰해야 한다.

동양란의 시기별 분갈이 요령

물주기와 함께 동양란의 배양에서 주의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것이 시비 즉 비료주기이다. 과다한 시비의 피해는 과습 피해보다도 더 큰 장해를 주어 죽게 되는 수가 많으므로 상당한 주 의가 필요하다. 동양란은 비료를 주지 않더라도 충분히 배양이 가능하므로 비료를 그다지 필요 로 하지 않는다. 가능하면 인위적인 비료로 영양분을 보급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생육도 훨씬 좋아진다. 적당 한 양으로 적게 주는 것이 비료주기의 요령이다. 그래서 초심자의 경우는 가능하면 무비료로 난초 가꾸기를 하는 것이 좋다.

생리적 병해

  • 근부병

    잎의 일부에 나타난 작은 흑점이 점점 퍼져서 마지막에는 잎에서 포기까지도 고사시킨다.

  • 잎뎀

    한여름에 강한 광선에 쪼이면 잎색이 바래지며 더욱 심해지면 다갈색으로 탄다. 또 잎 끝이 타게 되는 것은 뿌리에 결함이 생겼을 때라든가 극단적인 수분부족에 의해서이다.

  • 뭉클어짐

    동양란은 고온다습을 싫어하고 더구나 공기의 유통을 좋아하는데 여름철에 통풍이 나쁘거나 겨울이라도 프레임 등에 넣고 환기가 좋지 않으면 고온다습이 되어 뭉클어져서 고사함

  • 동해

    겨울에 추위때문에 뿌리가 얼게 되면 점점 잎이 녹색을 지닌 체 시들면서 말라죽는다.

세균에 의한 병해

  • 흑점병

    잎의 일부에 나타난 작은 흑점이 점점 퍼져서 마지막에는 잎에서 포기까지도 고사시킨다.

  • 갈반병

    잎의 군데군데에 작은 다갈색의 무수한 반점이 덩어리로 되어서 퍼지는 병으로서 전염성이 강하여 포기를 악화시켜 고사시킨다.

  • 연부병

    새잎이 붙은 부분이 흑갈색으로 변색 부패해서 쑥 빠지는 병이며, 가을에 잘 나타난다.

  • 백견병

    난초의 뿌리 목에 흰 거미집과 흡사한 곰팡이가 생겨서 퍼지며, 더욱 진행되면 포기가 갈색 혹은 흑갈색으로 되어 썩기 시작한다.

충해

  • 개각충

    앞의 표면이나 뒷면에 기생하며 잎에 구멍을 뚫고 즙액을 빨아먹어 난초를 쇠약하게 만듦.

  • 진딧물

    꽃눈과 연한 새눈에 기생해서 상해를 입힌다.

  • 응애

    잎응애의 일종으로 앞 뒤에 기생하며 즙액을 빨아 먹으므로 꽃이 완전히 피지 못하거나 떨어지고 만다.

  • 땅강아지

    꽃눈이나 연한 새잎, 뿌리등을 먹어 버린다.

방제법

  • 생리적인 병해의 경우는 놓는 장소나 일상관리 작업에 주의하면 충분히 막을 수가 있다.
  • 세균에 의한 병해는 다른 데의 전염에 의하는 것이며, 전염경로로는 공기전염이나 토양전염, 기구, 또는 유전적인 것도 있다. 한번 걸려 버리면 완전한 치료가 어려운 경우가 많으므로 평소 부터 충분한 방제를 할 필요가 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균 3.8점 / 77명 참여]

  • 최근 업데이트 : 2016-07-06
  • 조회 : 9,858